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라디오 스타' 아이비, 엽기셀카 후회 "내면 결핍 있었던 듯"

기사승인 2020.09.22  13:22:21

공유
ad50

가수 겸 뮤지컬 배우 아이비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엽기 셀카를 찍던 과거를 후회한다고 고백한다. 

오는 23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는 뮤지컬 '고스트'의 주역 4인 주원, 아이비, 최정원, 박준면과 함께하는 '본 투 비 스타' 특집으로 꾸며진다. 스페셜 MC로는 개그맨 유민상이 함께한다.

오랜만에 '라스'를 찾은 아이비는 일이 없을 때 속세와 단절된 일상을 보낸다고 근황을 공개한다. 특히 새로운 취미로 시골에서 벌레 잡기에 몰두한다고 밝히며 영혼 가득한 리액션을 펼쳐 MC들의 입을 쩍 벌어지게 만들었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라이프 스타일이 바뀐 만큼 풍기는 분위기도 차분 모드로 변화했다. 7년 만에 뮤지컬 '고스트'로 아이비와 재회한 주원마저 그의 변화가 "낯설었다"라고 밝혔을 정도라고 한다.

하이텐션의 대명사에서 수도승 라이프를 즐기는 모습으로 확 바뀐 아이비는 엽기 셀카를 SNS에 공개해 관심을 받았던 것을 두고 "많이 후회한다"며 쿨하게 과거를 돌아본다. 이어 "내면 결핍이 있었던 거 같아요"라며 마음가짐이 달라진 계기를 공개한다.

또한 내면의 세계에 집중하면서 자타공인 사치왕에서 집과 뮤지컬 생각뿐인 일상을 보낸다고 털어놓는가 하면, 텐션이 떨어지면서 가수 복귀에 대한 욕심까지 바뀌었다고 고백한다.

이처럼 180도 달라진 분위기로 관객들에게 뜻 깊은 시간을 선물하기 위해 노력 중이라는 아이비는 자기 관리와 노력에도 불가피한 긴급 상황을 마주하곤 한다고 털어놓는다. 특히 그는 격렬한 댄스 퍼포먼스를 펼쳐야 했던 뮤지컬 무대 위, 장트러블로 은퇴할 뻔했던 아찔했던 장면을 회상한다고 궁금증을 더한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오는 23일 수요일 밤 10시 40분 방송된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