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볼빨간 라면연구소' 함연지, 첫 MC 도전 예능감 폭발 "클럽 죽순이였다!"

기사승인 2020.09.21  17:47:55

공유
ad50

추석 연휴에 방영될 ‘볼빨간 라면연구소’에서 첫 MC에 도전한 함연지가 차세대 MC 꿈나무로서 거침없는 예능감을 발휘해 모두를 놀라게 한다.

사진=MBC '볼빨간 라면연구소' 제공

MBC ‘볼빨간 라면연구소’는 한국인의 소울 푸드인 ‘라면’을 주제로 독특한 라면 레시피를 가진 사람들을 만나보는 프로그램이다.

MC들은 신촌 거리를 지나던 중 함연지에게 “어릴 때 주로 어디에서 놀았냐?”고 질문했고 이에 함연지는 “나는 집순이였다”라며 철벽 토크로 대응했다. 하지만 “예능이니까 장난으로 지어내 보자”라는 하하의 한 마디에 당황하는 기색 없이 바로 “클럽 죽순이였다!”는 무리수 멘트로 모두를 폭소케 했다.

한편 신촌 거리를 지나던 중 서장훈은 연세대 재학 시절 본인이 자주 갔던 상점들을 발견하자 크게 반가워하며 추억에 젖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는데 이어 90년대 대학 농구 붐의 주역으로써 과거 신촌 일대를 평정했던 스토리까지 밝혀 모두의 눈길을 끌었다.

예능 베테랑 MC 서장훈, 김종국, 하하, 성시경과 MC 꿈나무 함연지의 환상적인 케미는 추석 연휴에 방송되는 MBC 추석 특집 ‘볼빨간 라면연구소’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