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김용건 "하정우·차현우, 나 때문에 삼부자 여행 못 가...두고 두고 후회돼"

기사승인 2020.09.17  00:46:16

공유
ad50

김용건이 아들 하정우, 차현우와 여행 가지 못한 걸 후회했다.

사진=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뜻밖의 커플' 캡처

16일 방송된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뜻밖의 커플’에서 김용건, 황신혜가 캠핑카 여행을 떠났다.

김용건은 아들 하정우, 차현우 이야기를 꺼냈다. 그는 “최근에 아들들과 첫 여행을 못 가게 됐다”며 “각자 스케줄 때문에 시간 맞추기 어려웠는데 내가 드라마 출연으로 날짜를 맞출 수 없었다”고 말했다.

그는 “아들들은 이미 스케줄을 빼뒀다. 둘이 2주 시간을 냈는데 내가 시간이 안됐다”며 “앞으로 그런 시간을 가질 수 있을까 걱정이다”고 황신혜에게 전했다.

김용건은 두 아들과 첫 여행을 가지 못한 것에 대해 “두고 두고 후회가 된다”고 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