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엄홍길X허영만, 고성 술상 실비집 극찬 “정점 찍었다”

기사승인 2020.08.14  20:24:49

공유
ad50

고성식 술상 실비집을 방문한 허영만의 모습이 그려졌다.

14일 방송된 TV 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는 대화도 잠시 잊게 만드는 고성식 술상 실비집을 방문한 엄홍길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TV CHOSUN

전어 갈치속젓, 박나물 볶음, 제피 배추겉절이, 콩나물 모자반 냉국, 복어 껍질 무침, 청각 무침 등 이 모든 게 기본 12찬에 포함된 음식이었다. 허영만은 “여러 군데 발품을 팔지 않아도 한 군데서 (제철 해산물) 해결할 수 있다 이거 아주 훌륭한 밥상이지”라고 극찬했다.

이어 “이 모자반 제일 좋아하거든”이라며 수저를 들었다. 여기에 제철 해산물들이 한상 가득 나오자 엄홍길은 “딱 이거 나오는 순간 다른 것들이 수면 아래로 내려간다”라고 그 선도와 비주얼에 감탄했다.

여기에 빠질 수 없는 실비 3단계 대합 조개탕까지. 허영만은 연이어 수저를 가져다대며 “여기 이것도 잘하네”라고 전했다. 엄홍길은 “아침에 꿀물 마시듯이 속이 시원하다”라며 “정점을 찍었다”라고 극찬했다.

다른 손님들 역시 “해물이 다른 집 보다 싱싱하다, 가성비가 좋은 집”이라고 칭찬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