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중대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방문자-교인 진단검사” 당부

기사승인 2020.08.14  10:44:00

공유
ad50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교인 5명이 연이어 감염됐다.

14일 중대본이 긴급재난문자를 통해 “8월7일~8월 13일 사이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방문자, 교인은 증상유무 관계없이 가까운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진단검사를 받아달라”라고 전했다.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관련 확진자는 강서구, 성북구, 동대문구에서 연이어 5명이 발생했다.

강서구 우장산동에 거주하는 관내 117번 확진자는 예배에 참석해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성북구 관내 54번 확진자 역시 사랑제일교회 예배에 참석한 이력이 있다.

동대문구에서는 이문1동 거주자가 확진을 받았다. 그는 사랑제일교회 관련 확진자로 11일 기침, 근육통 등의 증상을 보였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