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정세운 "데뷔 3년만의 첫 정규, 명함 같은 느낌…떨림+설렘 두배"

기사승인 2020.07.14  16:15:02

공유
ad50

가수 정세운이 첫 정규앨범을 발매하는 소감을 전했다.

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14일 오후 정세운의 첫 정규앨범 '24' 파트 1 온라인 음감회가 진행됐다.

정세운은 이번 '24' 파트 1에 대해 "3년만의 첫 정규앨범이다. 저는 콘서트도 막연하게 느껴졌다. 그것과 마찬가지로 정규앨범도 언제쯤 낼수 있을까 하는 생각을 데뷔할때부터 많이 했다. 실연이 되니까 어안이 벙벙한 느낌이 있다"고 털어놨다.

그는 "싱글이나 미니앨범 발표할때도 떨리고 설레고, 어떻게 받아들여 주실까 생각을 하는데 확실히 정규다 보니 떨림과 설렘이 두배 이상이다. 실감이 안났다. 다른게 뭐 있겠냐 싶었는데 다르더라"라고 설명했다.

이어 "저에게 첫 정규앨범은 명함 같은 느낌이었던 것 같다. 처음으로 제 명함이라고 내는 느낌이라 떨린다. 정규 작업이다 보니 첫 정규 앨범에 제가 프로듀싱 하고 자작곡으로 전곡 채우다 보니 부담감도 없지 않아 있었던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24' 파트 1은 방황 속 흔들리는 청춘과 이를 위로하는 메시지를 담아낸 앨범이다. 타이틀곡 '세이 예스(Say yes)'는 어쿠스틱한 밴드 사운드에 강렬한 신스 리드가 어우러지는, 리드미컬하고 속도감 있는 곡의 흐름 속에서 새로운 모습의 아티스트 정세운을 그대로 드러낸다.

한편 정세운의 첫 정규앨범 '24' 파트 1은 오늘(1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