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군산 코로나19 확진자 발생…나운동-미장동 등 활동

기사승인 2020.07.14  07:35:50

공유
ad50

군산을 방문했던 부천 확진자와 접촉으로 감염된 것으로 추정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발생했다.

14일 군산시에 따르면 앞서 확진을 받은 부천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여성 2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두 사람은 지난 8일 부천 확진자와 식사를 하는 등 접촉이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사진=연합뉴스/해당 기사와 관련없음

신규 확진자 2명은 전날(13일) 오후 2시께 검체를 채취, 검사를 받은 결과 확진 판정을 받게 됐다.

확진자 2사람은 각각 충남 서천과 장항읍에 거주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두 사람 모두 군산의료원에 입원했다.

군산 확진자는 8일 오전 11시 나운동 소재 아로마라이프을 방문했으며, 오후 3시 나운동 시민문화회관 맞은편에 위치한 김밥천국에서 식사를 했다. 이후 오후 3시 다시 아로마라이프 매장을 방문했다.

9일에는 오전 8시 50분 제일고 앞 인카 보험회사에 들렀다 오전 11시 영동점 명동소바에서 식사를 했다.

11일에는 오전 9시 30분 미장동 이지헤어에 방문했고, 오전 11시30분 미장동 현대옥, 자정을 넘긴 30분께 대야 세븐일레븐을 들렀다.

검체 검사를 받은 13일에는 오전 10시 수송동 아름다운피부과, 오전 10시30분 수송동 행복한약국을 방문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