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서예지, 10년 보필해준 김주헌과 몸싸움(사이코지만 괜찮아)

기사승인 2020.07.11  14:03:12

공유
ad50

서예지와 김주헌이 살벌한 전쟁을 벌인다.

tvN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 제작진이 고문영(서예지)과 그의 출판사 대표 이상인(김주헌)의 옥신각신하는 현장 스틸을 공개했다.

고문영과 이상인은 10여 년 동안 함께 호흡을 맞춰온 작가와 출판사 대표 사이로 볼꼴, 못 볼꼴을 다 본 사이다. 특히 이상인은 없던 사고도 만들어내는 이슈메이커 작가 고문영의 온갖 뒤치다꺼리를 다 처리하면서도 찍소리조차 못했던 터. 뿐만 아니라 고문영이 평론가에게 상해를 입힌 일로 위로금을 물어주느라 출판사마저 파산했으나 그녀와 함께 재기하려는 꿈을 놓지 않고 있다.

하지만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상인이 그리는 희망찬 미래와는 거리가 먼 모습이 담겨 있어 궁금증을 불러 모은다. 계단의 장식물을 꽉 붙잡고 버티는 고문영과 그런 그녀를 끌고가려 안간힘을 쓰는 이상인에게서 심상치 않은 일이 벌어졌음을 직감케 한다.

그간 고문영이 어떤 일을 저질러도 뒤에서 뒷담화를 할망정 그녀의 뜻을 따라주었던 이상인이었기에 완력까지 쓰는 태도가 낯설게 느껴질 수밖에 없는 것. 게다가 이상인은 고문영이 문강태(김수현)를 따라 성진시로 다시 내려온 것에 대해 계속 탐탁찮게 여겼던 터라 이들의 갈등에 더욱 관심을 불 지피고 있다.

이에 10년 동안 나름대로 상생하며 잘 지내왔던 두 사람에게 도대체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또 과연 고문영 대 이상인이 옥신각신하며 힘대결을 펼친 이유는 무엇일지 11일 밤 9시 방송을 한층 더 고대케 하고 있다.

사진=tvN ‘사이코지만 괜찮아’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