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다다’ 이정은, 조한철과 날선 대립...용주시장 떠나나

기사승인 2020.07.11  13:50:44

공유
ad50

모두를 놀라게 만든 이정은의 말은 무엇일까.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가 최고 시청률 33%(닐슨코리아 전국 기준)를 기록하고, 7월 1주차 TV드라마 부분 화제성 순위 2위(굿데이터코퍼레이션 화제성 지수 기준)에 올랐다.

사진= KBS 2TV ‘한 번 다녀왔습니다’ 제공

이런 가운데 오늘(11일) 오후 7시55분 방송되는 61~62회에서는 강초연(이정은)이 시장 상인들에게 홍연홍(조미령) 때문에 일어난 불미스러운 일에 대해 사과, 그에 따른 결단을 내린다고 해 궁금증을 자극한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날카롭게 대립 중인 강초연(이정은)과 건달(조한철)의 순간이 담겨 긴장감을 돋운다. 타오르는 눈빛을 뿜어내는 건달과 그를 막아서는 강초연의 모습이 포착된 것. 여기에 서로를 의지하듯 손을 잡고 있는 장옥분(차화연), 장옥자(백지원)의 모습은 심상치 않은 일이 일어났음을 예감케 한다.

이어 상인회 회의실에서 중대 발표를 하는 강초연과 착잡한 표정으로 그녀를 바라보는 송영달(천호진)의 순간이 담겨 있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애써 아무렇지 않은 듯 웃어 보이는 그녀와 고개를 푹 숙인 채 이야기를 건네는 송영달의 모습에선 왠지 모를 위태로움마저 느껴진다.

과연 이날 이들에게 어떤 일이 일어난 것인지, 강초연이 내린 결단은 무엇인지 오늘 방송을 향한 기대감이 치솟고 있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