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박영린, 강성민-유준서 '부자관계' 알았다 "박하나 동생 키우란거냐"(위험한 약속)

기사승인 2020.07.06  20:42:12

공유
ad50

박영린이 강성민과 유준서가 부자관계라는 사실을 알았다.

사진=KBS2

6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위험한 약속'에서는 차은동(박하나)의 동생 차은찬(유준서)와 함께있는 최준혁(강성민)을 의심하는 오혜원(박영린)의 모습이 그려졌다.

최준혁이 차은찬을 자신의 회사까지 데려온 사실을 안 오혜원은 최준혁의 책상 서랍을 뒤졌다. 이어 차은찬이 최준혁의 아들이라는 친자 확인 검사 결과를 확인하고는 충격에 휩싸였다.

이를 본 오혜원은 "이거 뭐냐. 이거 아니지?"라고 물었고, 최준혁은 "진정하고 내 얘기 들어"라고 말했다.

오혜원은 "이거 알면서 여태 날 속였냐"고 분노했고, "그런거 아니다"라는 최준혁의 말에 "당신 엄마랑 짜고 나더러 차은동 동생을 키워라는 거냐"고 언성을 높였다.

그러자 최준혁은 "그래서 뭐. 나도 강태인 애 가진 너 받아줬잖아"라고 받아쳤고, 분노한 오혜원은 그의 뺨을 때렸다.

오혜원은 최준혁에게 "니 자식이 누군지 니 입으로 말해라"고 말했고, 그러는 사이 차은동이 나타나 "은찬이 어딨냐"며 최준혁을 추궁했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