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다다’ 조미령, “은근 알부자” 천호진 정조준?

기사승인 2020.07.05  20:35:34

공유
ad50

‘한다다’ 조미령이 천호진을 눈여겨 봤다.

5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는 용주시장 상인들과 오해를 풀기 위해 자리를 만드는 강초연(이정은)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KBS

강초연은 생일파티를 하자는 김밥집 식구들의 말에 멀리갈 필요 없이 시장들과 함께 하자고 제안했다. 연홍(조미령)은 투덜거렸지만, 강초연은 용기를 내 상인회를 찾아갔다. 망설이는 상인들의 모습에 장옥분(차화연)은 그간 오해가 많지 않았냐며 기꺼이 가겠다는 의사를 나타냈다.

파티 당일이 되자 강초연은 연홍과 함께 장을 보기 위해 나섰다. 송영달(천호진)은 반갑게 다가와 인사를 건넸다. 연홍은 앞치마 차림의 송영달을 아래위로 훑어봤다. 이어 그가 사라지자 “저 분이 회장님이야? 상인회?”라고 물었다.

그냥 아저씨 같다는 연홍의 말에 강초연은 “이 시장에서 얼마나 영향력이 센데”라고 전했다. 이에 연홍은 다시 송영달을 바라보며 “은근 알부자인가 봐?”라고 심상치 않은 낌새를 나타냈다.

한편 송영달은 시장 안에서 우연히 마주친 리어카 상인을 보고 낯익어하는 모습을 보였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