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중국, '홍콩보안법' 만장일치 통과...7월1일 시행 예고

기사승인 2020.06.30  12:22:38

공유
ad50

미국의 특별지위 박탈 등 강력한 경고에도 중국이 홍콩 국가보안법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다.

AP=연합뉴스

30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중국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 상무위원회가 이날 오전 만장일치로 홍콩보안법을 가결했다고 보도했다.

이날 회의는 현지시각으로 오전 9시 시작됐는데 15분만에 표결 처리가 끝날 정도로 속전속결로 진행된 것으로 전해졌다. 홍콩 명보는 이날 투표한 상무위원회 의원 162명이 모두 찬성표를 던졌다고 전했다.

홍콩보안법이 전인대 상무위에서 통과됨에 따라 홍콩 정부는 홍콩의 실질적인 헌법인 기본법 부칙에 이 법을 즉시 삽입해 홍콩 주권 반환일인 7월 1일부터 시행할 것으로 보인다.

홍콩보안법은 외국 세력과 결탁, 국가 분열, 국가정권 전복, 테러리즘 행위 등을 금지·처벌하고, 홍콩 내에 이를 집행할 기관을 설치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홍콩 민주 진영에서는 홍콩보안법 통과로 홍콩의 금융 및 비지니스 허브 기능과 정치적 자유가 사라지고 일국양제 원칙 또한 크게 훼손된다며 우려를 쏟아내고 있다.

한편 미국과 영국 등 서구 국가들은 홍콩보안법이 1997년 7월 1일 홍콩 반환 당시 홍콩에 주어진 자치권을 심각히 침해하는 행위라며 중국에 경고했다. 미국 상무부는 지난 29일 홍콩보안법과 관련해 홍콩에 대한 특별대우를 박탈한다며 홍콩 문제에 대한 대중 제재에 나섰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