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날아라 슛돌이' 이영표, 데뷔전 비하인드 스토리 "첫 경기서 충격받았다"

기사승인 2020.06.02  13:41:20

공유
ad50

‘날아라 슛돌이’ 이영표 감독의 데뷔전 비하인드 스토리가 밝혀진다.

오늘(2일) 방송되는 KBS 2TV ‘날아라 슛돌이-뉴 비기닝’이 7기 FC슛돌이 전담 감독으로 레전드 이영표를 영입한 후로 확 달라진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지난 5월 26일 방송에서는 스파르타 훈련으로 슛돌이들의 폭풍 성장을 이끈 이영표호의 첫 평가전이 펼쳐져 관심을 모았다. 이영표는 감독 데뷔전에서 첫 승까지 기록하며, 앞으로의 경기를 더 기대하게 만들었다.

이날 방송에서는 ‘슬기로운 축구생활’이라는 부제의 스페셜 방송으로 꾸며진다. 감독 데뷔전 첫 승리의 기쁨도 잠시, 슛돌이들의 새로운 목표 ‘태백산배 강원도 유소년 클럽축구대회’ 준비에 힘쓰는 이영표의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에서는 이영표가 감독 데뷔전 승리 후 김종국, 양세찬 코치진과 회식 자리를 갖는 모습이 포착됐다. 이영표는 슛돌이들과 함께한 첫 경기에서 “충격을 받았다”는 뜻밖의 소감을 남겼다고 전해져 호기심이 증폭된다.

또한 이영표는 김종국, 양세찬 코치들과 함께 슛돌이들의 전력 평가도 펼쳐낸다. 이와 함께 ‘태백산배 강원도 유소년 클럽축구대회’에 임하는 다짐 등을 전하며 큰 그림을 그려나갔다는 후문이다. 

과연 첫 경기 후 이영표가 평가한 FC슛돌이의 전력은 어떤지, 첫 승리 뒤에는 어떤 비하인드 스토리가 있었는지 오늘(2일) 저녁 8시 55분 ‘날아라 슛돌이-뉴 비기닝’ 스페셜 ‘슬기로운 축구생활’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KBS2 '날아라 슛돌이-뉴 비기닝' 제공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