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군포 코로나19 확진자, 지인 24명과 제주도 여행…아인스호텔 등 34명 접촉

기사승인 2020.05.31  10:03:45

공유
ad50

경기도 군포시에서 38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사진=연합뉴스

30일 군포시청은 공식 블로그를 통해 38번째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 소식을 전했다.

군포시에 따르면 38번 확진자는 재궁동에 거주하는 40세 여성으로 29일 발열 및 근육통 등의 증상이 발현돼 30일 양성판정을 받고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으로 이송됐다.

38번 확진자는 지난 25일부터 27일까지 1박 2일간 제주도 여행을 한것으로 알려졌다. 이 확진자는 지인 24명과 제주 여행 후 27일 김포공항으로 돌아왔다.

더불어 동행인 24명을 제외하고 제주도 여행에서 발생한 밀접 접촉자는 김포공항으로 향하는 기내 승객 29명을 비롯해 아인스 호텔 직원 5명 등 34명인 것으로 확인됐다. 제주도에 따르면 34명 모두 자가격리 조치된 것으로 전해진다.

이후 미니버스를 이용해 안양에 도착, 군포1동의 시댁을 방문한 후 자차를 이용해 자택으로 이동했다. 현재 가족 4명과 시부모 2명, 미니버스기사 1명에 대해 검사 완료 및 자가격리 조치를 취했다.

이어 28일에는 도보로 양정초 정문앞까지 자녀 등하교를 위해 이동했고, 선무태권도에서 자녀 학원 상담을 진행했다. 학원 역시 방역소독 완료 및 접촉자 1명을 자가격리조치를 취했다.

같은날 자녀 학원 배웅을 위해 자차를 이용해 진석바둑도장을 방문했으며, 출입문 앞 접촉 학원강사 1명을 자가격리 조치 취했다. 학원 내부 출입은 없었으며, CCTV 확인 결과 엘리베이터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이 확진자는 28일 저녁과 29일 새벽 군포1동 소재의 새언약교회에서 예배 및 식사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곳 접촉자 1명 역시 자가격리 조치를 취했으며 새언약교회는 방역소독 완료 및 시설을 일시 폐쇄했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