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김혜자·남주혁·한지민 ‘눈이부시게’, 올해의 좋은 프로그램상 수상

기사승인 2020.05.27  15:43:41

공유
ad50

김혜자, 남주혁, 한지민 주연의 드라마 ‘눈이 부시게’, 서현 주연의 ‘안녕 드라큘라’가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선정한 올해·이달의 좋은 프로그램 상을 수상했다.

27일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알츠하이머 환자의 눈부신 기억과 삶을 섬세하게 그려내 큰 사랑을 받은 작품 ‘눈이 부시게’(연출 김석윤/극본 이남규, 김수진/제작 JTBC스튜디오)를  ‘올해의 좋은 프로그램’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사진=JTBC

일상에서 마주할 수 있는 먹먹한 고민과 이에 대한 따뜻한 성찰을 그려낸 단막극 ‘안녕 드라큘라’(연출 김다예/극본 하정윤/제작 JTBC스튜디오)는 2020년 2월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 상을 수상했다.

‘눈이 부시게’는 2019년 한 해 동안 백상예술대상(TV부문 대상 배우 김혜자), 방송통신위원회 방송대상 등을 휩쓸며 큰 사랑을 받았다. 특히 배우 김혜자의 백상예술대상 수상소감이기도 했던 극중 대사는 종영 후에도 끊임없이 회자되며 많은 시청자들의 ‘인생 드라마’임을 입증했다.

인생에서 가장 외면하고 싶은 문제와 맞닥뜨리게 된 사람들의 성장담을 옴니버스 2부작으로 그린 JTBC 드라마페스타 ‘안녕 드라큘라’는 짧지만 깊은 작품성으로 호평받았다. 첫 입봉작으로 이달의 프로그램상을 수상하게 된 김다예 감독은 “안녕드라큘라’는 자기반성과 위로를 전달하고 싶어 만든 작품이다. 가슴이 따뜻해지는 시나리오를 작업해준 하정윤 작가님을 비롯해 모든 배우들과 스태프에게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밝혔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