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살아있다' 유아인 "난 한때 얼리어답터...지금은 따라가기 힘들다"

기사승인 2020.05.27  11:18:53

공유
ad50

유아인이 자신을 '한때' 얼리어답터라고 말했다.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27일 영화 '#살아있다'의 제작보고회가 온라인으로 열렸다. 이 자리에는 주연배우 유아인과 박신혜가 참석했다.

'#살아있다'는 원인불명 증세의 사람들이 공격을 시작하며 통제 불능에 빠진 가운데, 데이터, 와이파이, 문자, 전화 모든 것이 끊긴 채 홀로 아파트에 고립된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생존 스릴러 영화다.

유아인은 세상과 단절된 채 혼자 남겨진 준우 역을 맡았다. 이어 자신의 캐릭터에 대해 "완벽하지않고 엉성해서 친근하고 공감하기 쉽다. 특징이라면 기계를 잘 다루고 도구를 활용한 생존에 대한 접근을 다양하게 시도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실제와 자신과 비슷하느냐는 물음에는 "한때 얼리어답터였지만 지금은 따라가기 힘들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영화 '#살아있다'는 오는 6월 말 개봉 예정이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