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살아있다' 박신혜 "유빈, 어쩌다 적합하게 된 인물"

기사승인 2020.05.27  11:12:08

공유
ad50

박신혜가 영화 속 자신의 캐릭터를 "어쩌다보니 적합한 인물"로 소개했다.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27일 영화 '#살아있다'의 제작보고회가 온라인으로 열렸다. 이 자리에는 주연배우 유아인과 박신혜가 참석했다.

'#살아있다'는 원인불명 증세의 사람들이 공격을 시작하며 통제 불능에 빠진 가운데, 데이터, 와이파이, 문자, 전화 모든 것이 끊긴 채 홀로 아파트에 고립된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생존 스릴러 영화다.

박신혜는 철저하게 계획해 생존 전략을 짜는 유빈 역을 맡았다. 그는 "준우와는 반대로 개인적이고 사회생활과는 좀 떨어져 있는 친구다. 본인 스스로도 방어기제가 심하다. 그러다보니 이 상황에 어쩌다보니 적합하게 됐다. 겁도 많지만 자신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는 인물이다"고 자신의 캐릭터를 설명했다.

한편 영화 '#살아있다'는 오는 6월 말 개봉 예정이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