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코러스 1인자 김현아, '아내의 맛' 등장...이문세부터 정동원 앨범까지 참여

기사승인 2020.05.27  00:57:31

공유
ad50

국내 코러스계 1인자 김현아가 '아내의 맛'에 등장했다.

사진=TV조선 '아내의 맛' 캡처

26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 정동원과 남승민은 영탁과 함께 '짝짝쿵짝' 녹음을 진행했다.

녹음을 진행하던 중 특별한 손님이 찾아왔다. 코러스계 1인자 김현아였다. 영탁은 "대한민국 앨범에 누나 코러스 안들어간게 없다"고 설명했다.

이문세, 김범수, 남진, 나훈아의 이름을 대봤지만 다 해봤다고 답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정동원은 자신의 이름을 대봤지만 김현아는 '혼수상태'와 '효도합시다'에 참여했다고 말했다. 그리고 김현아는 "내가 한 사람중에 제일 유명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직접 코러스 녹음을 통해 시범을 보인 뒤 김현아는 남승민에게는 "너무 잘하지만 음정이 조금 불안하다"고 지적했고, 정동원에게는 "너무 비브라토가 많아서 노래가 조금 처지게 들린다"고 말하는 족집게 과외도 잊지 않았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