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박성광 이솔이 신혼 첫날 통장오픈 놓고 갈등→극적 타결(동상이몽2)

기사승인 2020.05.26  00:23:21

공유
ad50

박성광-이솔이 커플이 신혼 첫 날 경제권 이슈로 팽팽한 긴장에 휩싸였다.

25일 방영된 SBS '너는 내 운명-동상이몽2'에서는 박성광 이솔이 커플이 혼신신고하고 박성광내 부부집에 첫들어간 첫 날 장면이 나왔다. 두 사람을 환영하며 부모님들이 자리를 비켜준 가운데 이솔이는 "이제 부부가 되었으니 하고 싶은게 있었다"라며 "경제적인 것을 오픈하자"고 말했다. "지금 휴대폰 열고 오픈해보자"고 말했다. 

사진=SBS

이에 박성광은 "난 아니야"라고 답했다. "일정한 돈을 공유하고 나머지는 각자 하자"고 했다. 이솔이는 통장에 어떻게 얼마가 있는지, 아니면 대출이 있는지 어떻게 분류되어있는지 알아야 야 계획을 세우지 않겠느냐고 했지만 박성광은 의외로 완강했다. "남자에게도 경제권 있어야 된다고 생각해"라고 말했다. 

결국 박성광이 마음을 돌렸다. "이제 결혼했으니 무를 수 없어"라고 중얼거렸다. 알고보니 돈이 별로 없어 창피해서였다고. MC들은 "집을 사서 그렇지"라고 거들었다. 

이솔이는 자신의 통장을 공개했다. 박성광은 통장을 보여주며 "돈이 너무 없어 창피하다"라고 말했고 이솔이는 실망하지 않고 "우리 이제 고정비를 체크해서 남은 건 저축하면 되겠다"라고 말했다 즐겁게 휴대폰, 대출이자 등 고정비를 체크하는 모습이었다. 

정혜윤 기자 Oso0@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