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세영X박지영X박효주 '호텔 레이크', 4월 개봉...공포 괴담 론칭포스터 공개

기사승인 2020.04.08  09:13:20

공유
ad50

이세영, 박지영, 박효주 주연의 공포 영화 ‘호텔 레이크’가 4월 개봉을 확정하고 론칭 포스터를 공개했다.

사진='호텔 레이크' 포스터

‘호텔 레이크’는 호텔을 찾은 유미(이세영)가 그 곳에서 기이한 현상을 겪게 되는 섬뜩하고 소름끼치는 사건을 그린 공포 괴담 영화다.

현재 방송 중인 드라마 ‘메모리스트’를 비롯, ‘의사요한’ ‘왕이 된 남자’ 등 매 작품 새로운 캐릭터 변신을 시도하는 이세영이 5년 만에 호텔 레이크를 찾은 유미 역을 맡아 차세대 호러 퀸에 도전한다.

영화 ‘범죄의 여왕’, 드라마 ‘질투의 화신’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력을 선보인 베테랑 배우 박지영이 호텔 레이크 사장 경선으로 분해 첫 공포 영화 주인공을 맡았다. 여기에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 2’, 영화 ‘더 펜션’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드는 장르 불문 신스틸러 박효주가 호텔 레이크의 유일한 메이드 예린 역을 맡아 극의 팽팽한 긴장감을 더한다.

세 배우의 불꽃 튀는 호러 앙상블이 기대되는 ‘호텔 레이크’는 ‘특정 장소에 가면 죽는다’와 같은 학교 괴담, 병원 괴담에서 나아가 편안한 휴식의 공간인 호텔에서 벌어지는 기이한 일들을 소름 끼치는 비주얼과 섬뜩한 스토리텔링으로 그려낸 작품이다.

함께 공개된 론칭 포스터는 보기만 해도 간담이 서늘해지는 공간, 호텔 레이크 앞 버스정류장과 그 뒤편에 서 있는 정체불명의 존재가 신고 있는 빨간 구두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더욱이 버스정류장에 붙어 있는 ‘실종자를 찾습니다’ 전단과 이와 상반되는 ‘이곳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와 같은 환영 문구는 호텔에 발을 들인 순간 벌어질 공포를 암시한다.

관객들을 공포 괴담 이야기로 초대할 ‘호텔 레이크’는 4월 개봉 예정이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