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11번가, ‘농어민 돕기’ 신선식품 10만명 21억원 구매...4월 ‘농축산물·화훼’

기사승인 2020.04.08  08:29:28

공유
ad50

코로나19’의 어려움을 함께 이겨 내기 위한 소비자들의 응원이 계속되고 있다. 커머스포털 11번가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생산자들을 위해 진행하고 있는 ‘농어민돕기 캠페인’에 총 10만2400여 명의 고객이 참여해 21억원 이상의 신선식품을 구매했다고 밝혔다.

11번가가 해양수산부, 경남 통영시, 대구경북능금농협, 전남 진도군과 함께 지난 2월 29일부터 4월 5일까지 판매한 멍게(통영), 전복(완도), 바다장어(통영), 사과(대구경북), 대파(진도)의 거래 추이를 분석했더니 해양수산부와 함께 판매한 멍게는 전년 같은 기간에 팔린 멍게 보다 40배 이상 많은 5억4000만원어치가 판매됐다.

전복 또한 5배 이상 많은 2억7000만원 어치가 팔렸다. 멍게와 전복을 구매한 결제 회원수도 3만명이 넘어 지난해 같은 기간 동일품목을 구매한 고객보다 20배 가까이 급증했다.

‘농어민돕기’ 사과 또한 같은 기간 300톤이 넘게 팔렸는데 3만3000여명의 고객들이 지난해 같은 기간에 팔린 사과 보다 2배 많은 7억5000만원 어치 이상 구매했다. 바다장어는 전년보다 13배 많은 4억원 이상, 대파는 40배 많은 1억7000만원 어치가 팔려 나갔다.

11번가 고객들은 적극적으로 농어민 돕기에 참여하고 있다. 특히 50~60대 고객들이 큰 힘이 됐다. ‘농어민돕기’ 제품에 지갑을 연 50~60대 고객수는 지난해 같은 기간 해당품목을 구매한 동일 연령대 고객보다 4배 많았고, 이들이 결제한 금액 또한 3.2배 증가했다.

‘농어민돕기’ 상품들에 매겨진 구매만족도 점수는 평균 4.5점 이상(5점 만점)으로, 산소포장을 해서 배송했던 전복의 경우 4.9점에 달했다. 상품에 대한 리뷰(구매 후기) 또한 많아서 멍게의 경우 1만여 건의 리뷰가 달려 관심을 모았다.

‘농어민돕기’를 위한 11번가의 응원 활동은 4월에도 계속되고 있다. 오는 30일까지 ‘같이 사는 가치 소비’ 기획전을 통해 제때 출하되지 못한 현지의 친환경 농산물과 축산물, 화훼농가들의 제품들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

사진=11번가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