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악인전’ 송창식→송가인, 포크와 트로트 만났다...고정출연 확정 [공식]

기사승인 2020.04.08  08:15:59

공유
ad50

‘악인전’ 송창식, 송가인이 고정출연을 확정하며 기대를 고조시키고 있다.

25일 밤 11시 첫 방송을 앞둔 KBS 新예능 레전드 음악인 클라쓰 ‘악(樂)인전’에 송창식과 송가인이 고정 출연을 확정지으며 세대대통합 음악인 조합에 기대가 고조되괴 있다.

사진=KBS

‘악인전’은 ‘언니들의 슬램덩크’로 ‘언니쓰’ 돌풍을 일으켰던 박인석 PD가 연출을 맡았다. ‘악(樂)인전’은 ‘음악인의 이야기’란 뜻으로, 각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지만 한 많은 음악 늦둥이들이 레전드 음악인을 만나 새 프로젝트를 실현해가는 과정을 담는다.

송창식은 1975년 MBC 가요대상에서 ‘왜 불러’로 가수왕을 차지했던 한국 포크음악의 선두주자. 1970년대 청년 문화를 이끌었던 음악다방 쎄씨봉의 멤버로 ‘고래사냥’, ‘피리 부는 사나이’ 등 수많은 히트곡을 남긴 대중가요계의 살아있는 전설이다. 특히 송창식의 데뷔 53년만의 첫 리얼리티 예능 출연이라는 점과 함께 ‘음악 늦둥이’ 김준현, 문세윤이 둘째가라면 서러울 ‘송창식의 찐팬’으로 정평이 나 있는 만큼 음악이 맺어준 이들의 만남에 더욱 관심이 쏠린다.

송가인은 판소리가 전공이었던 트로트 오디션 우승자로 현재 대한민국에서 가장 핫한 ‘新 중년의 아이돌’. 특히 2019년 올해의 브랜드 대상에서 ‘올해의 트로트가수’ 상을 수상, 대한민국에 중∙장년 팬덤 신드롬을 일으킨 주역으로 시선을 끌었다.

KBS ‘악(樂)인전’ 제작진은 “‘가왕’ 송창식과 ‘가인’ 송가인이 고정으로 출연을 확정했다. ‘악(樂)인전’이 아니면 다시는 못 볼 갓전드 조합을 꼭 본 방송으로 확인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KBS 新예능 레전드 음악인 클라쓰 ‘악(樂)인전’은 4월 25일(토) 밤 11시 첫 방송된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