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서울 첫 코로나19 사망자 발생...구로 콜센터 직원 남편

기사승인 2020.04.07  20:42:03

공유
ad50

서울에서 코로나19 첫 사망자가 나왔다.

사진=연합뉴스

7일 마포구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망원2동 거주 40대 남성이 이날 오전 10시경 서울 신촌 세브란스 병원에서 사망했다. 이 남성은 폐암 말기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사망자 외에 가족 4인이 모두 확진 판정을 받았다. 가족 중 제일 확진된 30대 부인은 구로구 콜센터 직원으로 알려졌다. 이후 서남병원에 입원해서 치료 후 완치됐다. 

부부의 15세 아들과 12세 딸도 지난달 19일 확진판정을 받았다. 딸은 현재 치료중이며 아들은 완치돼 퇴원한 상태다.

한편 마포구 코로나19 확진자는 7일 오후6시 기준 19명이다. 서울시 전체 확진자는 총 581명이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