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루나X권인하, '복면가왕' 5주년 특집 오프닝 "언제나 떨려"

기사승인 2020.04.05  18:32:28

공유
ad50

루나와 권인하가 '복면가왕' 오프닝 무대를 장식했다.

5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은 5주년 특집으로 미국의 유명 스타들의 특별 축하 메시지와 함께 특별한 무대로 꾸며졌다.

미국 스타들의 축하 메시지가 끝난 후 복면을 쓴 의문의 남녀가 각각 한명씩 나와 '사랑보다 깊은 상처'를 듀엣하며 감동을 안겼다. 노래 중간 모습을 드러낸 이들은 루나와 권인하였다. 

루나는 '복면가왕' 제1대 가왕으로 "벌써 제가 가왕을 한지가 5년이라는 시간이 지난게 믿기지 않는다. 이 무대는 항상 떨리는 것 같다"고 했다.

권인하는 '복면가왕'을 통해 제2의 전성기를 누린 인물. 그는 "저는 사실 음악 인생을 잠시 접었다가 '복면가왕'을 통해서 불렀던 노래로 사랑을 많이 받았다. '복면가왕'을 통해 젊은 친구들과 호흡할 수 있었다. '복면가왕' 출연 제의는 꼭 응해라. 거기에서 새로운 기회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고 했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