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현대모비스 '레전드' 양동근, 현역 은퇴 선언...등번호 6번 영구결번

기사승인 2020.03.31  20:29:13

공유
ad50

프로농구 울산 현대모비스의 가드 양동근이 현역 은퇴를 선언했다.

사진=연합뉴스

현대모비스는 31일 "양동근이 2019-2020시즌을 마친 뒤 구단, 코칭스태프와 회의를 거쳐 은퇴 결정을 내렸다"며 "앞으로 1년간 코치 연수를 받을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양동근은 2004년 신인 드래프트에서 전주 KCC에 전체 1순위로 지명돼 프로에 입문했다. 이후 현대모비스로 트레이드된 양동근은 이후 17년간 14시즌(상무 복무 기간 제외)을 한 팀에서만 뛰며 팀의 프랜차이즈 스타로 활약했다. 

이에 현대모비스는 2020-2021시즌 홈 개막전에서 은퇴식을 거행하며 그의 등번호 6번은 영구 결번으로 지정된다.

한편 양동근은 정규리그 MVP 4회, 챔피언결정전 우승 6회, 플레이오프 MVP 3회 등 프로농구 사상 최다 기록을 세운 기록의 사나이기도 하다. 이외 2004-2005시즌 신인상, 시즌 베스트5 9회 선정 등 레전드로 불릴만한 활약을 남기고 코트를 떠나게 됐다.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 금메달등 국가대표 가드로도 맹활약했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