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토니 엄마’ 이옥진 여사, ‘미우새’ 하차 “졸업장도 줘야 해”

기사승인 2020.03.29  23:05:07

공유
ad50

이옥진 여사가 ‘미우새’에서 하차한다.

29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는 토니 엄마 이옥진 여사가 하차인사를 전하게 됐다.

사진=SBS

이날 이옥진 여사는 정든 ‘미운 우리 새끼’ 하차 인사를 전하게 됐다. 신동엽은 오랜시간 모벤져스의 일원으로 자리를 함께해준 이옥진 여사에게 감사의 인사를 했다.

이옥진 여사는 하차를 ‘졸업식’이라고 표현하는 말에 “졸업장도 한 장 줘야 돼”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그간 이옥진 여사는 49금 입담으로 신동엽마저 당황하게 만드는 시원시원한 토크를 보여줬다.

토니가 ‘미우새’에 출연하지 않는 기간에도 이옥진 여사는 모벤져스 자리를 지켜왔다. 그러나 이날을 끝으로 ‘미우새’를 떠나게 되며 “그동안 많은 사랑을 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라며 “앞으로도 이 미우새를 많이 사랑해주세요”라고 시청자들에게 인사를 남겼다.

이어 마지막 화면에는 모벤져스 완전체가 찍은 기념사진이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