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홍진영 언니 홍선영, 결혼 상황극에 과몰입 “설렐 것 같아”

기사승인 2020.03.29  22:31:14

공유
ad50

홍진영, 홍선영 자매가 상황극에 몰입했다.

29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는 웨딩샵으로 향하는 홍진영과 홍선영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SBS

홍선영은 목적지도 알려주지 않고 운전을 하는 홍진영에게 “도대체 어딜 가는데”라고 물었다. 이에 홍진영은 “있어 봐봐”라며 “지금 가는데를 딱 떠올리면 ‘Pretty Women’이 떠올라”라고 흥얼거렸다.

드레스가 줄지어 걸린 샵에서 홍진영과 홍선영은 “너무 예쁘다”라고 감탄했다. 홍진영의 엄마는 “얼른 우리 딸들도 입어야 될 텐데”라고 한숨을 내쉬었다. 홍선영이 시스루 드레스를 보고 “예쁘다”라고 하자 홍진영은 입어보기를 권했다.

그러나 홍선영은 “안돼 요즘 살쪄서”라고 거부했다. 홍진영은 이에 “그럼 언니는 돼스루”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결국 두 사람은 직원을 불러 드레스 사이즈가 있는지 물었다. 다행히 사이즈는 준비돼 있었고, 두 사람은 각자 고른 디자인을 입어보기로 했다.

피팅을 하기 위해 들어간 홍진영은 “여기가 원래 남편 앉아있는 데잖아”라며 상황극에 돌입했다. 두 사람은 마치 결혼식을 앞둔 예비신부처럼 한껏 들뜬 모습을 보였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