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김경민, 큐티 콘셉트 BYE~ '건달 송아지' 변신...일수가방+백구두 장착

기사승인 2020.02.27  22:16:23

공유
ad50

김경민이 상남자로 변신했다.

사진=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 캡처

27일 방송된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준결승 레전드 미션이 펼쳐졌다. 이날 남진, 주현미, 설운도가 특별 심사위원으로 참여했다.

이날 정동원에 이어 두 번째로 김경민이 무대에 섰다. 그는 연습 기간에 설운도를 직접 만나 족집게 강의를 들었다.

김경민의 ‘춘자야’를 듣고 나서 설운도는 “연습 많이 했다. 생각보다 잘한다”며 “발음을 정확하게, 리듬을 더 신나게”라고 조언했다.

이에 김경민은 큐티 콘셉트를 버리고 머리부터 발끝까지 남성미 물씬 풍기는 의상을 장착했다. 그는 단박에 ‘건달 송아지’가 됐다. 올백 정장, 일수 가방, 백구두까지 장착해 포스를 풍겼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