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제보자들' 네팔→필리핀 방치된 아이 "父 유학 보내준다고 거짓말"

기사승인 2020.02.27  21:18:12

공유
ad50

네팔을 거쳐 필리핀에 방치된 아이가 부모를 원망했다.

사진=KBS '제보자들' 캡처

27일 방송된 KBS2 ‘제보자들’에서 네팔에서 필리핀까지, 집에 가지 못한 소년에 대한 이야기가 공개됐다. 한국인 아이들이 나홀로 해외에서 부모없이 방치돼 있었다.

16세 진우(가명)군은 한국, 네팔, 그리고 필리핀까지 떠돌며 방치됐다. 진우군은 한국에서 어린이집, 사찰 생활까지 했다.

2014년 부모는 아이 이름을 개명하고 새 여권까지 발권했다. 진우군은 “아버지가 필리핀에 데려다주고 거짓말했다”고 했다.

이어 그는 “아버지가 유학을 보내준다고”라고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부모는 올해 1월 1심 재판을 받았다. 하지만 부모는 항소심을 준비하고 있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