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김민아, LCK 경기 도중 미열로 중도 퇴근 "37.5로 몸살 기운, 결과 공유할 것"

기사승인 2020.02.24  07:53:41

공유
ad50

김민아 아나운서가 미열로 'LCK' 경기 도중 중도 퇴근했다.

23일 김민아 아나운서는 자신의 SNS에 "37.5를 조금 웃돌며 몸살 기운이 있었습니다"라고 말문을 연 뒤 "걱정할 만한 증상은 아니었고 가능성도 낮지만, 자의로 판단하면 안 된다는 생각으로 즉시 현장을 떠났습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최선의 선택이었고, 지침대로 행동했습니다. 저로 인해 불안감을 느끼신 분들게 죄송합니다"라며 "내일 결과 공유하겠습니다"라고 글을 마쳤다.

앞서 김 아나운서는 '2020 우리은행 LCK Spring Split'(이하 LCK) 경기 도중 열이 발생해 중도 퇴근했다. 이에 시청자들의 걱정이 커진 상태. 특히 열고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증상 중 하나이기에 더욱 이목이 집중됐다.

김 아나운서의 SNS를 접한 누리꾼들은 그를 향해 응원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사진=김민아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캡처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