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유랑마켓’ 협상달인 서장훈도 고개숙인 이연복 인싸템은?

기사승인 2020.02.23  17:39:30

공유
ad50

협상가 서장훈의 활약에도 넘어가지 않는 이연복의 자긍심 넘치는 물건이 공개된다.

사진= JTBC ‘유랑마켓’ 제공

오늘(23일) 오후 7시40분에 방송되는 JTBC ‘스타와 직거래-유랑마켓’ 2회에서는 중화 요리계의 전설 이연복의 집을 찾아 중고 직거래에 도전한다.

지난 1회에서 유세윤이 이서언&서준 형제의 장난감 판매에 성공하며 ‘판매왕 뱃지’를 차지한데에 이어 MC 장윤정과 서장훈이 다시 한번 판매 1위에 도전한다. 승부욕의 화신 서장훈은 특유의 눈썰미를 뽐내며 물건 발굴에서 대활약을 펼쳤다. 특히 주방에 방치된 럭셔리 가전제품을 발견해 의뢰인 이연복의 판매 결정까지 이끌어냈다.

또한 서장훈은 지난주 화려한 언변과 논리로 ‘서럼프’라는 별명을 얻은데 이어 이연복에게도 가격 협상을 시도했다. 조심스럽게 가격 흥정을 이야기하는 서장훈에게 이연복은 “내 자존심이다 안된다”며 단호한 의사를 밝혔다. 알고 보니 서장훈이 선택한 물건 중 하나가 이연복의 셰프로서 자긍심이 담긴 상징적인 물건이었던 것.

‘서럼프’ 서장훈은 물러서지 않고 협상가 기질을 드러내 두 사람 사이에 미묘한 긴장감마저 감돌았다는 후문이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