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박서준·이영애·김고은, 대구-저소득층에 마스크-성금 기부 '선한 영향력'

기사승인 2020.02.23  09:22:41

공유
ad50

대구 지역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스타들의 기부가 이어지고 있다. 이영애, 김고은에 이어 박서준이 선한 영향력을 과시했다. 

지난 22일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 측은 "박서준이 코로나19 환자 치료에 필요한 음압 병동과 이동식 음압시설이 부족하다는 언론 보도를 접한 뒤 치료에 필요한 기기 등을 구입하는데 보탬이 되고 싶다는 뜻을 밝히며 1억원을 기탁했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21일 이영애가 5000만원을 성금으로 전달했다. 이영애는 대구사회복지공모금회를 통해 "코로나19로 인해 대구 경제가 위축돼 생활이 어려우신 분들이 더 힘든 처지가 된 것 같아 성금을 기탁했다"며 "대구시민들이 처한 역경을 잘 이겨내실 수 있길 온 가족이 소망한다"고 전했다

같은 날 배우 김고은 역시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를 통해 코로나19 예방 물품 구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가정을 위해 1억원(마스크 4만 장가량)을 전달했다.

사진=싱글리스트DB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