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란서 '코로나19' 확진자 2명 숨져...중동 첫 사망자 발생

기사승인 2020.02.20  07:48:03

공유
ad50

이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감염증 확진자 2명이 응급실에서 치료받던 중 숨졌다.

사진=연합뉴스(기사와 관련없음)

이란 보건부는 19일(현지시간)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치료 중 사망했다는 걸 밝혔다. 앞서 이란 보건부는 이날 오후 이란 중부 도시 곰에서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확인됐다고 전했다. 이란 보건부가 확진 사실을 발표한 지 약 4시간 만에 감염자 2명이 모두 숨진 셈이다.

이들 환자의 감염 경로 등 자세한 정보는 공개되지 않았으나 60대 노인 남성이라고만 확인됐다. 사망자 2명은 인접한 곳에서 살지 않았으며 최근에 시외로 나간 적이 없었다.

이들 중 1명은 1980년대 이란-이라크 전쟁 때 화학무기로 만성 통증을 앓았다면서 감염 경로와 접촉자를 추적하고 있다고 보건부 관계자는 설명했다.

중동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된 환자가 사망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이들은 모두 이란 국적자다. 이로써 중국 본토 외에서 코로나19로 사망한 환자는 8명으로 늘었고 중국 국적이 아닌 사망자는 일본(1명), 대만(1명)에 이어 4명째가 됐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