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청도 코로나' 52, 53번째 확진자 추가 발생...31번 환자 방문 호텔서 접촉

기사승인 2020.02.19  22:58:27

공유
ad50

경북 청도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확진자가 2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사진=연합뉴스)

19일 청도군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9시 30분께 청도 대남병원 50대 남성 환자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52번째와 53번째 확진자는 지난 15일 '슈퍼확진자'로 불리는 31번째 확진자가 방문했던 대구 퀸벨호텔에 갔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이들은 오후 9시50분께 포항의료원으로 이송됐다.

한편 현재 경북지역의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5명으로 늘었다. 영천 3명, 청도 2명 등이다. 이중 영천의 2명은 코로나19 슈퍼전파자로 확인되고 있는 31번 환자와 접촉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슈퍼확진자 31번째 환자는 이날 발생한 신규 확진자 18명 중 14명과 연관이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14명은 신천지 대구교회에 다녔고 1명은 병원에서 접촉한 것으로 알려졌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