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LG전자, 실속형 스마트폰도 4카메라 시대...멀티미디어 기본기도 향상

기사승인 2020.02.18  12:20:01

공유
ad50

LG전자가 실속형 스마트폰 제품군에서도 카메라 4개 시대를 연다. 또한 2분기부터 중남미 및 유럽 지역에 순차적으로 출시한다.

LG전자는 실속형 스마트폰 3종(LG K61, LG K51S, LG K41S)에 후면에 표준, 초광각, 심도, 접사 등 프리미엄급 스마트폰에 들어가는 고급 렌즈 4개를 탑재했다. 특히 'LG K61' 4800만 화소, 'K51S'는 3200만 화소, 'K41S'는 1300만 화소 표준 렌즈를 각각 장착, 프리미엄 스마트폰과 대등한 카메라 성능을 갖췄다.

실속형 3종에 공통으로 탑재된 접사 렌즈를 사용하면 3cm~5cm 거리의 가까운 피사체도 선명하게 촬영할 수 있다. 또한 편리한 인공지능도 담았다. AI 카메라는 사물을 자동으로 인식해 최적의 화질을 추천해준다.

LG전자는 실속형 3종에 동영상을 즐기는 소비자가 많아 진 것을 감안해 6.5인치 대화면 디스플레이를 탑재하고 전면 베젤을 최소화했다. 전면카메라가 차지하는 면적도 줄였다. 이를 위해 LG 'K61', 'K51S'에는 펀치홀, 'K41S'는 V노치 스타일 디자인을 적용했다. 이외 가로가 넓은 시네마틱 화면 비율('K61' 19.5:9, 'K51S' 'K41S' 20:9)을 구현, 화면 몰입감을 높였다.

LG전자는 실속형 3종은 배터리, 음향, 내구성 등 핵심 기능에 집중함과 동시에 멀티미디어 기본기도 향상시켰다. 실속형 3종에 4000mAh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 동영상 시청, 웹서핑 등 전력 소비가 많은 멀티미디어 환경에서 배터리 걱정을 덜었다. 입체 음향의 강점은 그대로 계승했다. 실속형 3종은 DTS:X 3D 입체 음향 기능을 탑재, 최대 7.1채널의 영화관 같은 고품격 입체 음향을 구현한다.

이외 실속형 3종은 美 국방부 군사표준규격인 ‘밀리터리 스펙’을 통과, 내구성도 강화됐다. 이 표준은 군 작전을 수행하기에도 충분한 내구성을 갖췄다는 의미로 저온(포장상채/비표장상태), 습도, 고온(포장상태/비포장상태), 진동, 분진, 방수 등을 테스트한다.

사진=LG전자 제공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