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잼 조진수, “국내 최초의 혼성그룹”…‘복면가왕’ X세대 3R 진출

기사승인 2020.02.16  19:07:51

공유
ad50

강약중강약의 정체가 잼의 리더 조진수로 밝혀졌다.

1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는 강약중강약과 X세대의 2라운드 승부가 펼쳐졌다.

사진=MBC

강약중강약은 김수희의 ‘애모’를 선택해 클래식한 감성을 전했다. X세대는 부활의 ‘마지막 콘서트’로 잔잔하면서도 폭발력 있는 전달력을 보여줬다. 김태원은 X세대의 무대에 “혹시 X세대님 이런 비슷한 사연이 있으신가, 그런 소녀가 있나”라며 “그런 사연이 있는 느낌”이라고 감상평을 전했다.

김현철은 강약중강약과 X세대의 무대를 우열을 가리기 어렵다고 평가했다. 김구라는 “제가 강약중강약을 알고 있는데, 저 분 별명이 LJ다. 리틀조라고 부루는데 도전하고 연관이 있는 분이다”라고 언급했다.

이어 “10대 후반에는 무대 위에서 롤러 블레이드를 탔고, 가수 활동을 하다가 미용 가위를 손에 쥐었다 도전에 굉장히 익숙한 분이다”라고 주장했다. 강약중강약, X세대의 2라운드 대결은 연예인 판정단과 일반인 판정단의 의견이 갈렸다.

승리는 X세대가 차지했다. X세대는 무려 2배 차이의 득표를 얻으며 3라운드에 진출했다. 절대적인 지지를 받으며 정체 공개에 나선 사람은 잼의 리더 조진수였다. 조진수는 “멈추지 않는 남자 조진수”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더불어 "국내 최초의 혼성그룹"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한편 조진수는 최근 SBS ‘불타는 청춘’에 출연하기도 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