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천명훈→이도진, 1차 팀미션 올하트 통과 "정말 감사하다"

기사승인 2020.01.23  23:09:29

공유
ad50

‘N.T.G’ 황윤성, 추혁진, 이도진, 최정훈, 김중연 그리고 천명훈이 올하트를 받았다.

사진=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 캡처

23일 방송된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본선 1차 팀미션이 진행됐다. 이날 아이돌부 ‘N.T.G’ 황윤성, 추혁진, 이도진, 최정훈, 김중연 그리고 천명훈이 무대에 섰다.

‘N.T.G’는 ‘토요일은 밤이 좋아’를 선곡했다. 이들의 비장의 무기는 바로 아크로바틱 안무였다. 아이돌 출신답게 ‘N.T.G’는 화려한 퍼포먼스를 예고했다. 하지만 천명훈의 체력 문제에 시달렸다.

무대에선 180도 달라진 모습을 보여줬다. 천명훈은 팀에 녹아들었다. ‘N.T.G’는 실제하는 현역 아이돌 그룹처럼 각잡힌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N.T.G’는 조영수의 방패막을 뚫어내고 올하트를 받았다.

무대가 끝나자 이들은 올하트를 받았다는 기쁨에 눈물을 흘렸다. 맏형 천명훈도 울컥하며 “감사하다”는 말을 남겼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