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아동학대 방문교사' 지도교수 "가해자 강남 유명 레스토랑 딸, 화풀이다"

기사승인 2020.01.22  22:39:23

공유
ad50

아동을 폭행한 혐의를 받는 방문교사의 지도교사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22일 방송된 MBC '실화탐사대'에서는 방문교사에게 지속적 폭행을 당한 아이와 부모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제작진은 아동을 학대한 혐의를 받는 방문교사의 과거 지도교사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지도교사는 해당 가해자에 대해 "자라온 환경 자체도 그렇고, 강남에 엄청 유명한 레스토랑 딸이다. 자기 화풀이 대상으로 생각한 것 같다"고 했다. 

제작진은 변호사와 함께 나타난 학대 방문교사를 포착했다. 폭행한 사실을 인정하냐고 묻자 변호인은 "찍지 말아달라"며 피해 아동이 시각장애가 있다는 사실을 몰랐냐고 물었지만 묵묵부답이었다.

또한 방문교사는 cctv에 촬영된 한번 뿐이라고 주장하고 있다고. 이에 피해 아동 삼촌은 상습적이라는 증거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전문가는 해당 cctv를 확인 후 "보통 아이들은 피하거나 소리지르거나 반복적 습이 돼있다는 것이다. 일시적이 아니라 지속적일 확률이 높다"고 분석했다.

이후 심리상담가는 피해 아동과 만났다. 그는 공룡, 동물 등의 모형 장난감으로 아이와 대화를 나눴다. 아이는 방문교사를 상어로 두고, 자신을 니모라고 하고는 상어가 니모를 물었다고 표현했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