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우아한모녀’ 최명길, 정미애=차미연 과거 들통?…이훈 의심↑

기사승인 2020.01.14  20:25:55

공유
ad50

최명길이 과거를 들킬 위기에 놓였다.

14일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연출 어수선/극본 오상희)에는 정체를 들킬 위기에 놓인 정미애(최명길)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KBS

서은하(지수원)는 정미애와 식사를 하면서도 계속 날을 세웠다. 조윤경(조경숙)은 감정적인 서은하의 태도를 지적했고, 두 사람은 집구경을 한다는 명목으로 곳곳을 뒤적이기 시작했다. 하지만 한유진(차예련)은 이들을 피해 이미 출근을 한 상태. 방 역시 깨끗하게 치워져 있었다.

같은 시간 홍인철(이훈)은 과거 차미연을 알고 있던 사람을 찾아갔다. 차미연의 지인은 “정미애가 아무리 성형수술을 잘 받았다고 해도 이렇게 될 수 없죠”라고 말했다. 또 “정미애랑 차미연 아는 사람은 다 저처럼 말할 거에요”라고 주장했다.

홍인철은 어쩌면 정미애와 차미연이 동일 인물일 수도 있다는 생각에 자리에서 얼어붙었다. 그를 미행하던 데니정(이해우)은 이같은 대화 내용을 정미애에게 보고하고 있었다. 한편 정미애에게 방을 뒤적이다 걸린 서은하느 사람의 흔적이 없음에도 여전히 심증을 거두지 못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