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현장] '웃는남자' 신영숙 "엑소 수호 더 없이 업그레이드"

기사승인 2020.01.14  16:09:05

공유
ad50

신영숙이 이석훈, 수호, 규현, 박강현 그윈플렌 4인방에 대한 칭찬을 늘어놓았다

(사진=신영숙)

14일 예술의 전당에서 진행된 '웃는남자' 프레스콜에서는 그윈플렌 역 수호-규현, 우르수스 역 민영기, 조시아나 여공작 역 김소향, 데아 역 강혜인 이수빈이 출연했다.

‘웃는 남자’는 한국 창작 뮤지컬로 세기의 문호 빅토르 위고의 소설을 원작으로 신분 차별이 극심했던 17세기 영국, 끔찍한 괴물의 얼굴을 하고 있지만 순수한 마음을 지닌 그윈플렌의 여정을 따라 정의와 인간성이 무너진 세태 비판하고 인간의 존엄성과 평등의 가치에 대해 깊이 있게 조명한 작품이다.

중간 이어진 인터뷰에서는 신영숙 뮤지컬 배우가 등장했다. 신영숙 배우는 초연에 이어 재연때도 함께하게 되서 행복했다고 전하며 사실은 놓치고 싶지 않았다고 밝혔다. 남자배우들을 쥐락펴락하는 강렬한 여성의 모습을 보여준 신영숙은 그윈플렌 4인방과의 호흡도 놓치지 않았다.

신영숙은 "그윈플렌과의 호흡은 누구 한명 빈틈이 없다"고 느꼈다며 "이석훈은 연습벌레다. 하루도 쉬질 않는다"라고 밝히는가하면 "규현은 순간적인 재치와 순발력이 강점"이라고 칭잔했다. "수호는 작년에도 같이 했었는데 더욱 실력이 늘었다. 업그레이드됐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특히나 배우 박강현에게는 "그윈플렌 빙의수준이다"라며 사랑이 듬뿍 담긴 너스레를 떨었다.

사진=최은희 기자

김수경 기자 oso0@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