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즐거움전 2019’ 웃음가득 토크세션부터 콘텐츠 체험까지...무한 즐거움 현장

기사승인 2019.12.15  10:30:23

공유
ad50

종합 엔터테인먼트 채널 tvN의 브랜드행사 'tvN 즐거움전 2019 with 틱톡'이 열띤 호응을 얻고 있다.

14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진행된 ‘즐거움전 2019’에서는 tvN의 다양한 콘텐츠와 이벤트를 한자리에서 즐길 수 있어 눈길을 끌었다. 감미로운 음색으로 드라마 ‘유령을 잡아라’ OST를 부른 가수 김우성의 'OST 스테이지'로 본격적인 무대의 시작을 알렸다.

이어진 토크세션 라인업은 tvN의 색깔을 고스란히 보여준 시간이었다. 첫 토크세션을 연 ‘책 읽어드립니다’의 설민석은 MC 유재환이 "책 관련 프로그램을 하시지 않나"라고 묻자 “책 관련 프로그램이 잘된 적이 없었는데 '책 읽어드립니다'를 너무 많이 사랑해주셔서 요즘 하루하루가 행복하다"고 대답했다. 또한 현장에서 관객들과 역사에 얽힌 간단한 퀴즈를 진행하며 호흡을 맞췄다.

'신서유기7' 토크 세션에서는 나영석 PD와 최재영 작가가 무대에 올라 시청자들과 만났다. 제작진은 관객들과 함께 '신서유기7' 하이라이트 영상을 감상하며 토크를 진행했다. 연출하는 프로그램마다 많은 공약을 걸어 화제가 된 나영석 PD는 이번 토크 세션을 통해 "앞으로 공약을 걸지 않겠다"면서도 새로운 공약을 또 약속하는 모습으로 관객석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최재영 작가는 "이번 시즌도 사랑해주셔서 감사하다. 남은 몇 회도 많이 사랑해주시고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스페셜 스테이지'에서는 tvN 인기 콘텐츠 캐릭터로 코스튬과 분장을 갖추고 방문한 관람객을 대상으로 'tvN 베스트 캐릭터 선발대회'를 열었다. 이세영, 유재환이 공동으로 진행한 '스페셜 스테이지'에서는 여느 예능인 못지않은 좌중을 압도하는 분장과 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세영은 "제가 깜짝 놀랄 정도의 분장을 해주신 분이 너무 많았다"며 놀라움을 드러냈다.

이날 선발대회는 '신서유기7'의 은지원이 했던 산타 분장을 손수 해온 관람객에게 1등의 영광이 돌아가며 열기를 더했다. 또한 스텔라장이 무대에 올라 특유의 감성이 담긴 노래를 선보여 열띤 호응을 얻었다.

1일차 마지막 토크 세션은 '코미디빅리그' 크루들이 장식했다. 양세형, 양세찬, 장도연, 이국주, 이상준이 흥미진진한 토크로 행사장을 찾은 관람객들에게 즐거운 시간을 선물했다. 크루들은 올 한해 '코미디빅리그'에서 트렌디한 개그를 선보였던 소회와 자신만의 개그 아이디어 비결 등을 공개하며 재미를 안겼다.

특히 장도연은 토크 세션을 마무리하며 "시청자분들이 웃어주시면 기운을 받아서 아이디어를 짜게 된다. 서로 좋은 에너지를 주고받는다 생각하고 꾸준한 관심 가져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밝혔다.

‘즐거움전 2019’는 오늘(15일)까지 열린다. 토크 세션에는 XtvN ‘플레이어’ 황제성과 이진호, 이용진이 출연하며 '쌉니다 천리마 마트'의 정민성, 강홍석 등 '빠야족'과 연출을 맡은 백승룡 PD가 관람객을 만난다. 또한 tvN 신작 '냐옹은 페이크다'의 유선호, 우석(펜타곤)과 연출을 맡은 정종연 PD가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올 한해 많은 사랑을 받았던 드라마 ‘호텔 델루나’의 출연진과 오충환 감독이 시청자를 만난다.

사진=tvN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