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팝핀현준, 母 여행 운전기사 자처...잔소리 폭발(살림남2)

기사승인 2019.12.11  14:43:13

공유
ad50

팝핀현준이 어머니의 여행에 동행한 이유는 무엇일까.

11일 방송되는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이하 ‘살림남2′)에서는 여행을 가는 어머니를 따라나선 팝핀현준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이날 어머니가 친구들과 함께 경북 영주로 여행을 가겠다는 말을 들은 팝핀현준은 어머니의 허리를 걱정하면서 못 가게 말렸다.

자신의 끈질긴 만류에도 어머니가 아랑곳하지 않자 고심하던 팝핀현준은 운전기사를 자처하며 여행에 동행하기로 했다.

하지만 가는 차 안에서도 팝핀현준은 사사건건 트집을 잡으며 잔소리를 했고, 결국 어머니는 “그렇게 잔소리할 거면 집에 가!”라며 폭발했다.

그런 가운데 팝핀현준은 자신이 어머니를 따라온 목적이 따로 있다고 밝혀 대체 그 이유가 무엇인지 호기심이 증폭된다.

한편, 여행지에 도착한 팝핀현준 모자는 잠시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보이는 듯했지만, 이후 또다시 굳은 표정으로 대립하는 두 사람의 모습이 포착돼 여행을 떠난 팝핀현준 모자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에도 관심이 모아진다.

‘살림남2’는 오늘(11일) 저녁 8시 55분 방송된다.

사진=KBS2 ‘살림하는 남자들2’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