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99억의 여자’ 이지훈 미행하는 김강우, 전직경찰의 美친소 본능 발동

기사승인 2019.12.11  13:24:12

공유
ad50

김강우와 이지훈의 수상한 만남이 공개됐다.

11일 방송되는 KBS 2TV 수목드라마 ‘99억의 여자’(극본 한지훈/연출 김영조) 측이 이재훈(이지훈)을 몰래 지켜보는 강태우(김강우)의 모습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은 창고로 추정되는 장소에 있는 강태우, 이재훈의 모습이 담겼다. 초조한 기색이 역력한 이재훈, 그리고 그를 몰래 바라보는 강태우의 시선이 선글라스 너머로 느껴진다. 재훈의 얼굴에는 의문의 상처까지 나 있어 궁금증을 자극한다.

앞서 예고편에서는 재훈의 사무실을 찾은 경찰로 위장한 태우의 모습을 공개했다. ‘미친소’ 라고 불리던 전직경찰 강태우가 본격적으로 동생의 죽음에 대한 진실을 캐기 시작하면서 그날의 비밀을 공유한 재훈과 서연에게도 위기가 닥친 상황.

폭발하는 카리스마를 뿜어내며 날카로운 직감으로 그날의 진실에 다가가는 강태우와 의문의 상처를 새기고 쫓기는 이재훈의 모습이 극에 대한 기대감을 상승시킨다.

한편 KBS 2TV 수목드라마 ‘99억의 여자’는 오늘밤 수요일 밤 10시 5회,6회가 방송된다.

사진=KBS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