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연말이면 강림 '겨울여신'...거미, 전국투어 ‘윈터 발라드’ 시동

기사승인 2019.12.08  13:31:24

공유
ad50

이번 연말에도 어김없이 ‘믿보콘(믿고 보는 콘서트)’ 거미가 돌아왔다.

거미는 어제(7일) 대전 충남대 정심화홀에서 열린 2019 연말 투어 콘서트 ‘윈터 발라드’의 첫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거미는 그 어느 때보다 뜨거운 관객들의 호응 속에 연말 분위기가 물씬 느껴지는 다채로운 음악 장르와 무대 구성을 통해 더 파워풀해지고 깊어진 목소리를 선사하며 연말 투어의 화려한 출발을 알렸다.

투어의 시작부터 1800석 규모의 공연장 전석 매진을 기록한 거미의 이번 공연은 매 연말 거미의 무대를 기다려온 관객들의 뜨거운 환호성 속에 막이 올랐다. 등장부터 ‘공연 여제’다운 임팩트 있는 오프닝을 선사한 거미에게 관객들은 눈을 떼지 못했다.

첫 무대를 마친 거미는 “드디어 연말 콘서트 전국투어가 대전에서 시작했다. 공연 타이틀에 걸맞게 올 라이브로 들려드릴 예정이고, 밴드와 함께 현악기를 연주자들도 오셨다. 연말 분위기에 맞는 따뜻한 노래들을 들려드리기 위해 준비했다”고 말했다.

이어 히트곡 ‘오늘은 헤어지는 날’과 ‘기억상실’로 분위기를 한층 더 달아오르게 만들었다. 거미의 끝없는 고음이 나올 때마다 우레와 같은 함성과 박수가 터져 나오며 공연장을 초토화시킨 것. 고품격 라이브뿐만 아니라 거미 특유의 재치 있는 토크 또한 풍성했다. 관객들과 끊임없이 ‘밀당’하며 거미의 이야기 한마디 한마디에 공연 내내 객석에는 화기애애한 웃음이 가득 찼다.

한편 대전을 시작으로 부산, 서울, 대구, 광주까지 총 5개 지역에서 관객들을 만날 예정인 거미의 연말 투어 ‘윈터 발라드’는 오는 14일 오후 6시, 두 번째 도시 부산 KBS홀에서 개최된다.

사진=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