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최수영, '감쪽같은 그녀' 특별출연에도 섬세한 감정연기로 '존재감 과시'

기사승인 2019.12.04  07:50:40

공유
ad50

최수영이 '감쪽같은 그녀'에 특별출연해 관객들의 이목을 사로잡고 있다.

영화 '감쪽같은 그녀'는 72세 꽃청춘 말순(나문희) 할매 앞에 듣도 보도 못한 손녀 공주(김수안)가 찾아오면서 시작되는 기막히고 수상한 동거를 그린 영화.

영화 '걸캅스'와 드라마 '내 생의 봄날' 등에 출연, 캐릭터에 완벽히 녹아 드는 연기력을 선보여 배우로서의 입지를 단단히 굳힌 최수영이 '감쪽같은 그녀'에 특별 출연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감쪽같은 그녀'에서 최수영은 성인 공주 역을 맡아 섬세하고 깊은 감정 연기로 가슴 뭉클한 감동을 선사한다. 함께 공개된 현장 스틸 속 최수영의 진지한 모습은 극 중 12살 애어른이었던 공주가 어떤 모습으로 성장하였을지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한다. 그뿐만 아니라, 최연소 천만 배우 김수안에 이어 최수영이 그려 낼 또 다른 공주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연출을 맡은 허인무 감독은 "하나의 인물을 표현하기 위해 전체를 해석하는 노력에 놀라지 않을 수 없다. 담담한 연기를 끌어내는 최수영에게 열광하고 싶다"라고 전하며 최수영과 함께했던 특별한 소감을 전했다.

최수영은 '감쪽같은 그녀'에 대해 "쌀쌀해지는 날씨에 따뜻한 온기를 느낄 수 있는 영화이다. 잊고 있었던 할머니의 따뜻한 품이 그리워지는 영화"라며 작품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감쪽같은 그녀'는 절찬 상영중이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