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우아한 모녀' 오채이, 김흥수 파혼선언에 "내 인내심 바닥내지마!"...충격 엔딩 깜놀

기사승인 2019.12.03  09:28:52

공유
ad38
ad48

'우아한 모녀' 김흥수가 약혼녀 오채이가 아닌 차예련을 선택했다.

12월 2일 방송된 KBS 2TV 저녁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 21회에서는 김흥수가 차예련을 향한 직진 사랑을 결정했다. 

이날 김흥수는 차예련에게 자신의 어머니 조경숙이 찾아갔다는 소식을 듣고 동요했다. 곧장 차예련에게 달려간 김흥수는 충격적인 대화 내용을 들었다. 조경숙이 차예련에게 “결혼은 앞둔 아들을 흔들지 말고 한국을 떠나 달라”고 부탁하고 있었다. 김흥수는 그런 어머니에게 버럭 화를 내는 모습을 보였다.

3년 전 김흥수와 차예련은 우연히 만나 사랑에 빠졌다. 이를 확인할 무렵 차예련이 갑작스럽게 자취를 감췄다. 시간이 흐른 후 김흥수는 오채이와 결혼을 약속했다. 그러나 김흥수는 자신의 앞에 다시 나타난 차예련에게 흔들렸다. 약혼녀 오채이와 차예련 사이에서 마음을 결정하지 못하고 혼란스러워하던 김흥수. 그는 결국 차예련에게 “당분간 마음을 결정할 시간을 달라”고 말했다.

이런 상황에서 김흥수가 자신의 어머니와 약혼녀 앞에서 파혼하겠다고 선언하는 장면이 충격적인 엔딩을 장식했다. 김흥수의 이러한 충격 발언이 앞으로 이야기에 어떤 파장을 불러올지 귀추가 주목된다.

무엇보다 질투를 느끼고 있던 약혼녀가 어떤 행보를 보일지에 대한 궁금증이 크다. 오채이가 약혼을 하지 않겠다며 약혼반지까지 뺀 김흥수에게 “내 인내심 바닥내지 마. 이럴수록 오빠가 좋아하는 차예련만 힘들어질 것”이라며 위협했기 때문이다. 그런 오채이가 자신의 사랑을 지키기 위해 어떤 선택을 할지 이 과정에서 시청자에게 또 어떤 충격을 선사할지 기대된다.

한편 KBS 2TV 저녁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 22회는 오늘(3일) 저녁 7시 50분 방송된다. 

사진=KBS 2TV '우아한 모녀' 제공

김수경 기자 oso0@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