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아내의 맛’ 함소원♥진화, 딸 영어 조기교육 교재비만 600만원?

기사승인 2019.12.03  09:03:10

공유
ad38
ad48

함소원, 진화 부부가 혜정이 조기교육을 두고 갈등을 겪는다.

3일 방송되는 TV CHOSUN ‘아내의 맛’에는 함진부부가 혜정이의 조기교육을 두고 의견 차이를 보일 예정.

일찍부터 혜정이의 영어교육에 관심이 많았던 진화는 함소원에게 문화센터를 가보자고 제안했다. 함소원은 진화의 바지바람에 이끌려 못 이긴 척 문화센터를 방문했다. 그동안 ‘NO 조기교육’을 외치던 함소원이었지만 문화센터에 막상 가보니 마음이 요동칠 수밖에 없었다.

심지어 문화센터에 모인 엄마들은 집안에서도 아이들에게 영어로 말을 거는 것은 물론, 돌도 지나기 전부터 영어 교육을 시작한다고 밝혀 충격을 안겼다. 그리고 ‘혜정이는 이미 늦은 편’이라는 주위에 반응에 함소원조차 불안감과 위기감을 느끼기 시작했다.

여기에 유독 혜정이가 선생님 수업에 엄청난 관심을 보이자 함진부부는 제대로 된 영어교육을 시켜주리라 굳은 결심을 하고 집으로 방문영어 선생님을 초대했다. 하지만 즐거워하는 혜정이를 바라보던 기쁨도 잠시, 함소원은 영어 교육 교재비만 무려 600만원에 달한다는 소리를 듣게 됐다.

진화는 혜정이의 미래를 위해서는 이대로 조기교육을 포기할 수 없다고 나섰고, 함소원은 아직 걷지도 못하는 나이에 벌써부터 조기교육은 이르다고 맞섰다. 이와 관련 두 사람이 또 한 번 폭풍전야 분위기에 휩싸일 전망이여서 관심을 모은다.

제작진은 “달라도 너무 다른 함진부부의 교육관이 아이 교육에 관심이 많은 요즘 부부들에게 또 다시 토론의 장을 펼칠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며 “하나 뿐인 딸 혜정이를 위해 부부가 어떤 합심의 결론에 다다랐을지 본방송을 통해 확인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은 오는 12월 3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사진=TV CHOSUN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