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걸어보고서’ 정해인, 할랄가이즈→쉑쉑버거 미식유랑기 “백종원 추종자”

기사승인 2019.12.03  08:07:27

공유
ad50

정해인이 백종원 추종자라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3일 방송되는 KBS 2TV ‘정해인의 걸어보고서’에는 뉴욕 여행 2일차에 접어든 정해인이 ‘먹방 전문 피디’로 거듭난다고 전해졌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정해인이 무아지경으로 버거 먹방을 펼치는 모습이 담겼다. 양 볼이 빵빵하게 차오른 정해인의 얼굴이 흡사 월동을 준비하는 아기 다람쥐를 보는 듯하다. 그런가 하면 밀크셰이크까지 곁들이며 ‘먹방 배우신 분’의 자태를 뽐내고 있는 중. 이 모습을 보는 것만으로도 침샘이 폭발하며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이 수직 상승한다.

이날 정해인은 뉴욕 현지인들도 놀랄 위대한 먹방을 선보였다는 후문. 매디슨 스퀘어 파크 내에 있는 유명 버거집에 방문한 정해인이 혼자서 무려 버거 4개와 감자튀김, 콜라와 밀크셰이크까지 섭렵하는 모습으로 주변을 술렁이게 만들었다.

정해인은 뉴욕에서 가장 큰 오이스터 레스토랑도 찾아갔다는 전언이다. 그곳에서 정해인은 “백종원 님이 먼저 다녀가신 곳이다. 그 분이 오신 곳이라면 믿고 먹을 수 있다”고 절대적인 믿음을 드러내며, 백종원을 향해 숨겨왔던 팬심을 폭발시키기도 했다고.

한편 정해인은 첫 방송 당시 쌩초보 피디답게 짜면 짜다고 말하는 ‘소신 맛 표현’으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에 정해인이 또 어떤 표현들로 시청자들의 안방극장에 ‘뉴욕의 맛’을 전할지 궁금증이 모이는 동시에, 뉴욕 여행 이틀 만에 먹방 전문 피디로 거듭난 정해인의 모습이 담길 ‘정해인의 걸어보고서’ 2회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KBS 2TV ‘정해인의 걸어보고서’는 오늘(3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