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한겨울의 러브스토리!' 기획전 '12월의 삼각관계' 오는 12월 개최

기사승인 2019.12.02  14:51:50

공유
ad38
ad48

7개의 단편영화 배급사가 뭉친 '12월의 삼각관계'가 오는 5일부터 개최된다.

인디스페이스(서울)를 비롯하여, 광주독립영화관GIFT, 아리랑시네센터(서울), 영화의전당 인디플러스(광주), 인디플러스 포항, 판타스틱큐브(부천) 등 전국 6개 독립영화전용관이 공동으로 주최하는 기획전 '12월의 삼각관계'가 오는 5일부터 22일까지(*극장에 따라 상이함) 개최예정이다.

사진출처=인디스페이스

이번에 개최되는 '12월의 삼각관계'는 지난 5월 전국 4곳의 독립영화전용관이 공동으로 주최한 '독립영화 반짝반짝전'에 이어 개최되는 두 번째 공동 기획전으로 '독립영화 반짝반짝전'에는 참여하지 않았던 영화의전당 인디플러스와 인디플러스 포항, 판타스틱큐브가 새롭게 참여한다.

'12월의 삼각관계'에서는 올해 베니스국제영화제 오리종티 경쟁부문에 초청된 '모래'(김경래, 2019), 인디애니페스트2019 독립보행상 수상작 '마스코트'(김도형, 2019), 제39회 청룡영화상 단편영화상 수상작 '신기록'(허지은/이경호, 2018), 제21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코리안 판타스틱 단편 작품상 수상작 '진동'(조바른, 2016) 등 모두 37편의 단편영화가 상영된다.

상영작품은 현재 활발하게 단편영화를 배급하고 있는 센트럴파크, 씨앗, 인디스토리, 퍼니콘, 포스트핀, 필름다빈, 호우주의보 등 7개의 단편영화 배급사가 각 회사의 정체성을 잘 보여주는 작품으로 직접 선정했다.

사진='모래' '마스코트' '신기록' '진동''혜영' '손과 날개' '수학여행' 스틸

배급사들은 2019년 단편영화 활성화를 위해 '한국 단편영화 배급사 네트워크'를 결성하였다. 앞으로 단편영화 창작자의 권익을 보호하고 지위를 향상시킬 공동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공동 기획전 '12월의 삼각관계'에는 감독이 직접 관객과 대화하는 '감독과의 대화' 자리가 마련되며, 가방, 노트, 마스킹테이프 등 '12월의 삼각관계'만의 굿즈를 관객들에게 선물할 예정이다. '12월의 삼각관계'는 연말, 독립영화와 단편영화를 사랑하는 관객들에게 최고의 연말 선물이 될 것이다.

김준모 기자 rlqpsfkxm@naver.com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