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나혼자 산다' 경수진 "레드카펫만 서면 화장실 가고파"

기사승인 2019.11.23  00:00:38

공유
ad50

경수진이 레드카펫 경험에 대해 털어놨다.

사진=MBC '나 혼자 산다'

22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는 전동 드릴 사용으로 화제가 됐던 배우 경수진이 재방문했다. 

이날 무지개 회원 이시언은 지난 10월 열린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 중계MC를 맡게 됐고 씨네21 주성철 편집장, 오정연과 호흡을 맞췄다.

VCR을 통해 지난 부산국제영화제 레드카펫을 찾은 안성기, 윤아, 조정석, 정해인, 조여정 등의 모습이 비춰졌다. 박나래가 레드카펫 경험을 묻자 경수진은 "레드카펫이나 시상식에 가면 긴장돼서 몸이 붓는다. 화장실이 너무 가고 싶어진다. 최대한 자연스럽게 포즈를 취하는 게 힘들다"라며 한껏 긴장한 이시언의 고충에 공감했다.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